소식
News
 
소식 :: 소식

1--.jpg


지난 토요일, 삼청동 정독 도서관 앞마당 한켠에서는 작은 해프닝이 벌어졌습니다.

무슨 일이 일어났을까요? :D 사진으로 돌아보는 그 날의 감동, 함께 하시죠!


1-.jpg 


해프닝을 사전에서 찾아보면 대개 우발적인 사건을 일컫는다고 합니다. 예술 쪽에서는 우연성을 이상하게 느껴지도록 처

리해서 관객에게 충격을 주는 예술체험이란 뜻으로도 쓰인다고 하네요. CC의 아트해프닝도 그랬나 하고 떠올려보면, 칼

같이 짜여진 기획 보다는 나눔이 발생시킨 우연으로 꾸며진 자유로운 음악회가 아니었나 싶어요.


이번 CC 아트해프닝의 기조는 “당신의 가족 이야기를 음악으로 만듭니다” 였어요. 사진과 함께 가족의 사연을 받고, 여섯

명의 작곡가가 사연을 선정해 그 가족들을 위해 음악을 만들었습니다. 한 작곡가가 두 곡씩, 총 열두 곡이 새로이 탄생했습

니다. 음악이라는 아름다운 꽃을 피우기까지 그 시작엔 가족의 사진과 이야기를 나눠서 씨앗을 심어주신 신청자 여러분들이

있었어요. 이 자리를 빌어 감사 드립니다.


여섯 시쯤 되자 사연 선정 가족들이 속속 도착하고, 예쁘게 사진도 찍었어요. 음악과 함께 사진도 좋은 선물이 되었길 바라

요 :)


1-2.jpg


참고로 사진 속의 주인공이 바로 아트해프닝 오프닝 트레일러 속에서 열심히 자전거를 타던 꼬마랍니다. 어찌나 열심히 탔

던지 코피까지 났대요ㅠㅠ 투혼을 불사른 열연 덕분에 예쁜 트레일러가 나왔어요.


트레일러 영상 바로 가기


아직 날이 밝은 오후 일곱시 반, 첫 무대를 신나는섬이 신나게 열어주셨어요. 관객과 함께 하는 무대는 아트해프닝을 모르고

오신 분들의 발걸음도 붙잡기에 충분했습니다. 도서관 앞마당이 신나는 연주와 남녀노소 관객들의 목소리로 가득 찼어요.


2-.jpg

2.jpg 3.jpg


문화예술교육진흥원 박재은 원장님의 인사 후, 사연의 주인공들과 음악이 하나하나 소개 되기 시작했습니다. 작곡가

분이 앞에 나와 음악의 배경이 된 사진과 사연을 간략하게 설명하셨어요. 관객석에 앉아 사진과 이야기를 다시 듣는 가

족분들 은 소회가 남다르셨을 것 같아요. 내 사연이 아니지만 꼭 내 이야기 같은, 비슷비슷한듯 하면서도 다른 다른 가

족의 사연들에 함께 자리한 모두가 숨을 죽이고 귀를 기울였습니다. 누구에게나 가족은 소중하면서 애틋한 존재여서일

까요. 행사 중간중간 눈물을 글썽이는 분들도 많았답니다.


5.jpg 8.jpg

7298340914_ee0e395628_z.jpg7298353212_ba3a816eb9_z.jpg


인터넷에 올라온 사진 속의 주인공들을 만날 때는 아, 정말 이 이야기와 음악들이 살아있는 것들이구나 하는 감동이

있었어요. 기뻐하시는 가족들과 그 모습을 보고 더 기뻐하시는 작곡가분들 사이에 보이던 교감이 바로 아트해프닝을

특별한 자리로 만들어준 가장 중요한 것이 아니었나 싶어요.


7.jpg 7292619840_5774cdd989_z.jpg


현대음악이란 장르가, 사실 평소에 접하기가 쉽지는 않죠? 라이브로 현장에서 들으니 정말 좋더라구요. 공감 가는 가족

사연과 함께 들으니 흥미와 감동이 배가 되기도 했구요. 여섯 작곡가 분들과 일부 연주자 분들은 작년의 아트해프닝 1회

에 이어 올해에도 참여해주셨습니다. 또 한 가지 중요한 사실!작곡가 분들과 연주자 분들 모두, 아트해프닝을 통해 작곡된

음악들을 CCL로 공개해주셨습니다. 누구나 조건을 지키면 이 음악들을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어요. 주옥 같은 음악 선물

과 공유하는 마음들에 진심으로 감사 드려요^_^


많은 사람들을 행복하게 하는 음악. 2012 CC 아트해프닝은 그런 음악이 있어 참 다행이라고 느끼게 된 행사였어요. CCL

로 공개된 음악으로 전세계에서 더 많은 아트'해프닝'들이 일어나기 바랍니다. 함께 해주신 여러분, 감사합니다. 앞으로도

아트해프닝을 비롯한 CC의 여러 문화행사에 많은 관심 부탁 드려요!



2012 CC 아트해프닝 음원--------------------




관련링크-----------------------------------------


CC아트해프닝 스탠바이 영상

<천지연천우연천예연천다연> 영상

<그 마음> 영상

<봄나들이> 영상


2012 CC아트해프닝 음원

2012 CC아트해프닝 현장 사진


<긴 여행의 시작> 가정 후기

<아직 가보지못한 곳을 향하여> 가정 후기


이 내용은 정다예(@dayejung) 가 작성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CC Global Summit 2015가 마무리되었습니다. cc 2015.10.21 27176
71 [CC살롱 후기] 생활코딩 이고잉님과 김규태 교수님의 열린교육 이야기 file cc 2012.03.15 61886
70 [CC SALON 후기] 8번째 CC Salon 서정욱 교수님께 듣는 오픈액세스 운동 file CCK Youth 2010.12.07 55017
69 CC프렌즈파티- 그 해 밤은 따뜻했네 file cc 2009.12.22 50788
68 CC가 CO-UP으로 이사왔답니다^0^ [2] file cc 2011.03.29 49755
67 [CC Salon] 2010년 두 번째 CC Salon 후기 file cc 2010.04.13 48159
» [후기] 2012 CC 아트해프닝, 아름다운 밤입니다 file cc 2012.06.01 45674
65 [CC Salon] 2010년 세 번째 CC Salon 후기 file cc 2010.06.14 45549
64 10월 CC Salon, 아멜리아와 청년들의 만남 후기 file cc 2010.11.08 45065
63 2010 네번째 CC Salon 후기 cc 2010.07.27 44053
62 [후기] 11월의 CC살롱 “처음 만나는 오픈하드웨어” in 스릉흔드 인터넷 페스티벌 file cc 2012.11.26 42603
61 3번째 CC Asia-Pacific Meeting이 서울에서 열렸습니다. file cc 2010.06.18 41163
60 2010 다섯번째 CC SALON 후기 file cc 2010.08.27 38964
59 아이디어 고민해결, IDEA CARD-2010 첫번째 CC Salon 늦은 후기 file cc 2010.03.24 38713
58 두번째 CC Korea 국제컨퍼런스, "혁신을 위한 개방 Open for Innovation" 에 참석해주셔서 고맙습니다. file cc 2010.06.16 38015
57 2012 서울디지털포럼 정부2.0 심화세션, 어떤 이야기가 오고갔을까? file cc 2012.05.31 36630
56 CC Korea 발룬티어 2010년 여름 워크샵 후기 file cc 2010.08.26 36288
55 [CC살롱 후기] 누구나 예술가? 누구나 예술가! file cc 2012.05.17 36279
54 [후기] 코드나무의 <Let's Shake! 공공데이터 캠프> (+팟캐스트 추가) file cc 2012.07.25 36060
53 모이라 선생님의 [시선의 일렁임] 후기입니다! file cc 2011.05.03 35263
52 오픈 비즈니스를 논하다 - How to 오픈 비즈니스 후기 file cc 2009.11.17 34997
 
사단법인소개 | 저작권 정책 l 사이트맵연락처

This website is supported by Olleh ucloud biz.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CKOREA에 의해 작성된 CCKOREA 웹사이트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 2.0 대한민국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