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식
News
 
소식 :: 소식
title.jpg


거센 비와 번개가 번쩍였던 지난 주 4월 30일 토요일, 

학동의 CO-UP 아지트에서는 한 달에 한 번 CC 활동가와 다양한 사람들이 모이는 CC Night(CC밤)가 있었습니다. 

지난 이사 이후에 처음 갖는 모임이라 기대도 많았지만 봄비라고 하기에는 무서울 정도의 폭우가 내려서

‘과연 많은 분들이 와주실까?’라는 걱정이 앞서기도 했습니다. 

아마 몇몇 분들은 ‘아, 비도 오고 몸도 쑤시는데 집에 있어야겠다'라고 생각하셨을 수도 있으니까요.


CC Youth.png



그렇지만 그 엄청난 빗 속을 뚫고도 저녁 7시가 되자 활동가 분들과 손님들이 학동 아지트를 찾아주셨습니다. 

빗물을 뒤집어 쓴 신발과 바지는 젖어 있었지만, 오랜만에 만나서 반가운 분위기는 굉장히 훈훈하고 보송보송했습니다.


IMG_5656_110503.jpg


이번 CC밤 모임은 특별히 제니퍼님(@hskang)과 쥰님(@akajune)의 <싱글벙글 쇼>가 무려 ‘보이는 라디오’로 진행되었습니다. 보이는 라디오라고 해서 거창하게 따로 라디오로 방송을 한 것은 아니구요, 그냥 두 분이 앞에 앉아서 일종의 만담으로 프로그램 진행을 하셨다고 생각하시면 될 것 같습니다. 이 날 오셨던 어떤 분은 오시는 길에 어디선가 방송으로 해주는 줄 알고 열심히 찾아보셨다고 하더라구요.


CC 커뮤니티2.png

IMG_5671_110503.jpg

IMG_5702_110503.jpg

첫 코너는 사연과 신청곡이었습니다. 최근 일하고 있는 사무실에서 세무 문제로 골머리를 앓고 계신 분의 사연부터 가난한 직장인이라 아메리카노밖에 마시지 못한다는 슬픈 사연까지 많은 분들이 사연을 신청해 주셨어요. 거기에 센스넘치는 신청곡까지! 하지만 방송 시간관계상 접수된 사연을 모두다 읽지는 못했습니다.


이어서 CC라디오 방송국으로 제보 된 활동가들의 은밀한 고발사연을 집중적으로 파헤쳐보는 <추적! 활동가고발 0321> 코너가 있었습니다. 이 날 방송에서는 최근 CC Korea 안에서 계속적인 샤방샤방 연애 분위기로 주변 활동가들의 눈살을 찌푸리게 했던 질타를 받은 한 커플의 이야기를 다루었는데요. 친한 활동가에서 연인으로 발전한 이 커플에 이전에 또 다른 커플이 있었다는 사실이 익명의 제보자에게 밝혀져서 애청자들에게 상콤한 충격을 주었습니다.

IMG_5723_110504.jpg 

1부 순서가 마치고 잠시 쉬는 시간을 가진 후 이어진 2부에서는 초대손님들이 자신들의 이야기를 활동가들에게 마음껏 뽐내는 <CC밤 뽐내기> 코너가 있었습니다. 첫 초대손님은 최근 CC Youth에서 활동 중인 황웤(@ilhye88) 님이었는데요. CC를 알게 된 계기와 앞으로의 각오에 대해서 발표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거기에 보너스로 ‘왜 시험기간에는 항상 아플까?’라는 주제를 의학적인 관점에서 발표해 많은 활동가들의 놀라움을 샀습니다.


IMG_5743_110503.jpg
aa.jpg


두번째 손님은 독립적인 예술 활동을 위한 온라인 펀딩 플랫폼인 텀블벅(https://tumblbug.com) 서비스를 운영 중이신 bizarre님(@bizarre07)이었습니다. 예술분야에서 더 많은 창작행위가 일어났으면 하는 바램에서 생겨난 텀블벅 서비스에 대한 이야기와 앞으로의 계획에 대해 들을 수 있는 뜻깊은 시간이었습니다.


IMG_5749_110503.jpg 

마지막으로 CC밤을 찾아주신 분들과 인사하는 자리가 있었습니다. 미리 준비된 간단한 질문에 대해 답도 하고, 방청 소감도 이야기하면서 서로에 대해 조금씩 알 수 있었습니다.


IMG_5757_110503.jpg 

IMG_5760_110503.jpg 

제니퍼 준의 <싱글벙글 쇼>가 마친 이후에는 이 날 행사에 참석해주신 모든 분들이 맛있는 다과와 음료를 즐기면서 이야기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입장료 대신 맛난 술을 가져오신 분들도 계시고 빗속을 뚫고 사온 안주들도 있어서 배불리 먹고 마실 수 있었어요. 간만에 만나신 활동가 분들은 그동안의 근황을, 처음 CC밤에 오신 분들은 오게 된 경위를, 유스들은 수다를 떠느라 CC밤의 분위기는 늦은 시간까지 무르익었습니다.


Untitled-1.jpg

모든 행사가 마치고 밖으로 나왔을 때 이미 비는 모두 그쳐 있었습니다. 한 달에 한 번 모이는 CC밤에 바쁜 일정에도 폭우를 뚫고 달려와 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리며, 다음 5월의 CC밤도 더 좋은 소식과 기쁜 이야기로 가득하길 기대하겠습니다.!


[/akaJune, 사진/Moira] 



** 보다 많은 사진은 http://www.flickr.com/photos/wowcckorea/sets/72157626634915672/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사단법인소개 | 저작권 정책 l 사이트맵연락처

This website is supported by Olleh ucloud biz.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CKOREA에 의해 작성된 CCKOREA 웹사이트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 2.0 대한민국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